하이엔드 카메라 소니 RX100MK6, 활용성 좋은 이유

제법 많은 사람들이 관심을 쏟고 있는 하이엔드 카메라가 있습니다. 정확하게는 관련 시리즈는 늘 상당한 주목을 받고 있고, 관련 카테고리에서 하나의 기준점이 되곤 하는데요. 어떤 제품인지 이미 짐작하고 계신 분들도 있을 거 같아요. 바로 소니 RX100 시리즈, 그 최신작인 RX100MK6 이야기입니다.

해당 시리즈에 대한 인기 혹은 평판에 대해서는 굳이 길게 설명하지 않아도 될 것 같습니다. 워낙 유명하죠. 휴대성이 좋으면서 또 수준급의 성능을 바라는 이들에게 최적의 후보군으로 언급되는 녀석이기도 한데요.

그런데, 이번 6세대는 전작들과 조금 다른 모습을 보이고 있습니다. 화각 등에서 변화가 생기면서 말이죠. 이에 아쉬움을 말하는 이들도 적지 않긴 하지만, 오히려 이런 변화를 반기는 이들도 많은데요. 여행을 비롯해 일상에서는 오히려 쓰임새가 더 좋아진 느낌이 강한 소니 RX100M6. 이 제품의 특징을 다시 한번 짚어볼까 합니다.

많은 사람들이 6세대를 접하고, 새롭지만 조금은 다른 평가를 내놓는데는 ‘24-200mm’ 화각이 한 몫 한다 해도 과언이 아닐 겁니다. 이로인해 조리개 값 등에서 변화가 생겼기 때문에 더더욱 말이죠. ▼

한눈에 보더라도 종전과는 확연히 달라진 포지션임을 감지할 수 있는데요.

바로 이 대목이, 또 다른 누군가에게는 큰 매력으로 다가서는 느낌입니다. 전에는 닿지 못했던 곳까지 줌 영역이 커버가 되니 말이죠.

이처럼 망원을 활용할 수 있는 건 쓰는 이에 따라 분명 큰 강점이 되는 지점이라 할 텐데요. 더 멀리 있는 피사체를 당겨 촬영할 수 있다는 점에서 분명 과거와는 다른 메리트를 찾아볼 수 있기도 하네요~ ▼

먼 거리에서도 자연스럽게 피사체를 촬영할 때, 이전과는 다른 느낌으로 결과물을 얻고자 할 때 꽤 유용하게 작용하는 걸 경험할 수 있었습니다.

전통적으로 RX100 시리즈하면… ZEISS 렌즈를 떠올릴 수 있는데요. 이 또한 강점으로 꼽을 수 있겠습니다. ▼

그리고, 카메라에서 무엇보다 중요한 것이 바로 AF 성능일텐데요. 가장 기본이 되는 센서는 두말할 것도 없을테고요. ▼

RX100MK6 모델은 13.2mm x 8.8mm Exmor RS CMOS 센서와 BIONZ X 고급 이미지 처리 엔진 등을 특징으로 합니다.

소니 RX100M6은 전작들과 비교했을 때 이런 측면에서도 향상점이 눈에 띄네요. ▼

315 포인트 광역 위상 검출, 0.03초 AF 속도 등이 이를 대표하는데요. 전자는 직접 쓰면서 곧장 체감할 수 있는 부분이고, 후자는 체감까지 되지는 않겠지만 그럼에도 이용자 입장에서 충분히 장점이 되는 대목이라 하겠습니다.

개인적으로 가장 마음에 드는 건, ‘터치스크린’ 지원입니다. 전에도 말한 것처럼 이 기능으로 포커스를 잡는 것도 가능한데요. ▼

왜 이 지점이 많은 이들에게 어필이 되는지는 굳이 강조하지 않아도 될 것 같아요.

아무래도 겨울철 날씨에서 담아낼 수 있는 풍경만 샘플로 담기에는 삭막함이 커, 예전부터 RX100M6을 쓰며 담아왔던 결과물까지 담아 정리를 해 봤습니다. ▼

그 결과물이 어느 정도인지 가늠하는데 도움이 되지 않을까 싶네요.

지금까지 하이엔드 카메라 소니 RX100MK6의 핵심되는 특징과 어필이 되는 지점, 샘플을 통한 퀄리티 등을 살펴봤습니다. 이 제품에 관심을 갖는 분들이 여전히 많은 걸로 아는데요. 그런 분들께 도움이 되는 내용이었음 좋겠네요. 이 포스팅은 여기까지입니다 :-)

LiveREX유튜브구독
☞ 이 글은 LiveREX 의 동의없이 재발행/재배포 할 수 없습니다. [License] 를 참고하세요!
Facebook Comment

댓글을 남겨주세요 :)




subm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