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논 EOS 6D 프리뷰, 풀프레임 그 이상의 쓰임새

DSLR을 이용하는 이들이 풀프레임에 매력을 느끼는 이유는 굳이 강조하지 않아도 다들 아실 겁니다. 무엇보다도 ‘카메라’의 가장 중요한 덕목이라 할 수 있는 ‘사진’을 표현하는 재주에서 크롭 사이즈의 센서 대비 여러가지 장점을 보여주기에 다소 높은 가격대에도 불구하고 이를 구하려는 이들이 많다 할텐데요.

풀프레임을 경험하고 싶지만 높은 값 탓에 최신 기종을 구하는데는 제약이 있는 이들이 가장 많이 찾는 대안으로 ‘캐논 EOS 6D’를 꼽을 수 있을 겁니다. 시장에 나온지는 꽤 오래 되었다지만 1:1 센서, 2020만 화소, 4.5매 연속촬영 등 현 시점에 봐도 일상에서 큰 부족함을 느끼지 못할 수준을 담고 있다 보니 더더욱 말이죠.

저 또한 과거 오두막삼과 이 녀석을 사이에 두고 저울질을 했던 기억이 있는데요. 앞으로 한동안 해당 기기를 활용할 수 있는 기회가 닿아 본격적인 후기 등을 전하기에 앞서 프리뷰 성격으로 캐논 6D의 핵심되는 특징 일부를 짚어볼까 합니다.

위에서도 살짝 언급한 것처럼 6D는 2020만 화소의 센서와 DiGiC 5+ 이미지 프로세서를 탑재하고 있어 고퀄리티 이미지를 얻는데 부족함이 없는 특징을 갖고 있습니다. 게다가 본체만 따졌을 때 680g에 불과해 풀프레임 DSLR에 휴대성을 고민하는 분들께는 꽤나 메리트 있는 카메라가 될 듯 싶네요.

이에 더해 캐논 EOS 6D는 AF 센서의 구조 개선과 중앙 측거점 AF 센서 수광면적 확장으로 EV-3의 어두운 환경에서도 정확한 AF를 자랑합니다.

요즘은 꽤 많은 제품들이 와이파이 등과 같은 편의 기능을 제공하고 있는데요. 이 녀석은 EOS 최초로 와이파이와 GPS를 내장한 녀석으로 이름을 알리기도 했습니다. 스마트폰 등을 통해 원격촬영이 가능한 점 등에 대한 이점은 블로그를 통해 몇차례나 소개드린 바 있는데요.

촬영한 사진의 위치를 파악할 수 있다는 점 로그 파일을 이용해 이동한 경로를 살펴볼 수 있다는 점 등은 여행을 즐기는 분들께 제법 어필이 될 듯 싶네요.

흔히 풀프레임을 갖는 카메라를 다양한 환경에서 손쉽게 촬영을 하는데 불편함이 있다 즉 세팅에 대한 이해가 많이 요구된다 생각하시곤 하는데요. 6D는 상황별로 이용하기 좋은 촬영모드를 지원해 이런 부분에 대한 걱정도 덜 수 있는 모습입니다. 개인적으로는 삼각대 없이 야경을 담을 수 있는 부분에 특히 눈길이 가네요.

지금까지 풀프레임 DSLR 캐논 EOS 6D에 대해 살펴보았습니다. 앞으로 직접 이 녀석을 체험해보며 세세한 내용들을 전해드릴 예정인데요. 혹시나 관련해서 뭔가 궁금한 점이 있거나 하시면 언제든 댓글 등으로 말씀주세요.

한편, 현재 캐논은 보시는 것처럼 오는 8월 31일까지 행사 제품을 구입하는 분들을 대상으로 정품 배터리와 메모리카드, 샤오미 체중계와 미밴드 등을 제공하는 '캐논 선물 하나 더! 페스티벌' 프로모션을 진행 중에 있습니다. 100% 사은품이 지급된다고 하니 이 또한 알아두시면 좋을 것 같네요. 이 글은 여기까지입니다 ^^

LiveREX 유튜브 채널 추천 영상 (구독하고 선물도 받아가세요!)
☞ 이 글은 LiveREX 의 동의없이 재발행/재배포 할 수 없습니다. [License] 를 참고하세요!
Facebook Comment
  1. 2016.10.08 22:35

    비밀댓글입니다

댓글을 남겨주세요 :)




subm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