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립된 아이폰6S 디스플레이 사진, 전작과 차이는?

부쩍 아이폰6S의 것으로 보이는 부품들이 많이 유출되고 있습니다. 그만큼 출시일이 가까워졌음을 의미한다 할 수 있을텐데요. 이런 분위기 속에 최근 중국의 휴대폰 수리업체 GeekBar는 조립된 아이폰6s의 디스플레이 모습이 담긴 3장의 이미지를 공개했습니다.

안타깝게도 이 사진을 통해 애플 아이폰6S에 포스터치가 적용되었는지는 확인할 수 없다고 합니다. 하지만 전작이라 할 수 있는 아이폰6와 비교하면 몇몇 차이점이 보인다고 말하고 있네요.

반면, 요즘 부쩍 이름이 자주 오르내리고 있는 중국의 MIC Gadget에서도 아이폰6s 의 프르토타입으로 추정되는 사진을 공개했습니다. 전반적인 디자인은 기존과 차이가 없는 듯 한데요. 하지만 소스에 의하면 아이폰6s는 전작보다 두께가 약간 더 두꺼워진다고 합니다. 아이폰6은 6.9mm 두께는 갖는데 반해 아이폰6s는 7.1mm 가 될 것이라 전하고 있네요. 참고로, 아이폰6 플러스의 후속인 아이폰6s 플러스는 7.1mm 에서 7.3mm 로 두꺼워집니다.

The device is not shown turned on and the photos themselves do not reveal any differences compared to the iPhone 6, but the source claims the device measures 7.1 mm thick, slightly thicker than the 6.9 mm iPhone 6 and matching the 7.1 mm iPhone 6 Plus. MacRumors

맥루머스를 비롯한 각종 외신은 이처럼 두께가 두꺼워지며 디자인에 변화가 생기는 이유를 포스터치 기능이 탑재되기 때문이라는 것과 밴드게이트를 해결하기 위함이라는데서 찾고 있습니다.

LiveREX 유튜브 채널 추천 영상 (구독하고 선물도 받아가세요!)
☞ 이 글은 LiveREX 의 동의없이 재발행/재배포 할 수 없습니다. [License] 를 참고하세요!
Facebook Comment

댓글을 남겨주세요 :)




subm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