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 맥북 12인치 모델의 10가지 단점

애플의 12인치 신형 맥북이 지난 10일 출시를 시작한 이래로 외신에서는 다양한 리뷰가 소개되고 있습니다. 사실 해당 제품의 장점은 더 이상 언급하지 않아도 될 정도로 잘 알려져 있는데요. 얇은 두께와 가벼운 무게에 기인한 놀랄만한 휴대성, 누구나 보면 매력적으로 느낄만한 디자인 등이 대표적으로 꼽히는 부분입니다. 

그런데, 아마도 이 장점들에만 매력을 느껴 12인치 뉴 맥북(Macbook)을 구입하는 분들은 그리 많지 않을 겁니다. 오히려 이 녀석이 지닌 숱한 단점 가운데 몇 가지나 자신의 환경에서 상쇄시킬 수 있는가 하는 것이 구매를 결정짓는 핵심 요소가 될 듯 한데요.

이미 애플 온라인 스토어를 통해 주문을 마친 분들도 계시겠지만, 좀 더 많은 정보를 통해 신중하게 결정하겠다는 분들도 제법 계실 겁니다.

혹시 본인이 후자에 해당된다면 Cult of Mac 이 취합한 애플 신형 맥북 12인치 모델의 단점 10가지를 참고해 보시는건 어떨까 싶네요.

It doesn’t work with Thunderbolt displays
“Bad news for owners of Apple’s Thunderbolt Display: The new MacBook is not compatible with that (though it can drive higher-res monitors via HDMI)” Recode

It’s not for professionals
“The MacBook, as it exists today, is really for a very particular group of people who want the thinnest, lightest MacBook they can get. It’s not intended to be a professional machine.” Mashable

...

The webcam sucks
“The webcam is only 480p, and by MacBook Air or iMac standards it’s poor. Colors are muted and images are noisy. Webcams only have to be good enough for you to make out the face of the person talking to you, and it does that. Just don’t expect it to do anything else.” Ars Technica

엔가젯, 블룸버그 등에서 지적하는 맥북의 단점은 아래와 같습니다. 핵심되는 내용만 요약해 보았어요.

• 썬더볼트 디스플레이를 지원하지 않는다.
• 전문적인 작업에 어울리는 퍼포먼스를 보여주지 못한다.
• 게임 등을 할 때 발열이 상당하다.
• USB-C 타입 원포트라 다양한 어댑터가 요구된다.
• 램(RAM) 및 SSD 등의 업그레이드가 불가능하다.
• 전반적으로 너무 비싸다.
• 키보드 사용감이 만족스럽지 못하다. (피로도가 높다고 함)
• 너무 가벼워서 경우에 따라 안정적인 거치가 이뤄지지 않는다.
• 웹캠이 형편없는 수준(480p)을 보인다.

사실 신형 맥북의 퍼포먼스에 대한 부분은 익히 벤치마크를 통해 그 수준을 가늠할 수 있었던지라 크게 새로울 것도 없는데요.
개인적으로는 팬이 없는 모델(팬리스)이라 발열에 대한 궁금증이 컸는데... Engadget 에서는 게임을 플레이할 때라 칭했지만 몇몇 해외 리뷰를 보면 일반적인 사용시에도 꽤 발열이 심하다는 내용이 엿보입니다.

이와 함께 버터플라이 매커니즘을 적용한 키보드가 기존의 맥 제품군에 비해 피로도가 높다는 견해와 장점으로 꼽히는 맥북의 가벼운 무게감이 오히려 단점이 되기도 한다는 주장도 눈길을 끄네요.

저 같은 경우는 앞에서도 언급했듯이 제 환경에서 이와 같은 단점 중 대다수가 상쇄가 가능하다고 판단해 현재 구매를 고려 중에 있는데요. 보다 자세한 리뷰 및 사용후기는 차후 블로그를 통해 상세히 소개해 드리도록 하겠습니다.

LiveREX유튜브구독
☞ 이 글은 LiveREX 의 동의없이 재발행/재배포 할 수 없습니다. [License] 를 참고하세요!
Facebook Comment
  1. BlogIcon xxixx 2015.05.07 08:59 신고

    1. 맥북 11인치~12인치로 게임을 하려고 구매하지 않는다 휴대성이 우선 강조된 모델이므로 개임을 하려면 맥프로를 권합니다 주된 용도는 휴대성으로 이동이 잦은 비지니스맨, 문서작업, 인터넷, 동영상 감상등 이동이 잦은데 노트북을 휴대 하실분, 펜리스 노트북으로 게임 하는거 아닙니다 당연히 발열이 심할수 밖에요 장점은 펜리스러 조용한 것이 장점 다른 노트북도 게임하면 발열 심해집니다 차라리 팬리스와 펜리스 아닌 제품으로 발열이 얼마나 심해지는지 비교하여 펜리스으 우수함을 장점으로

  2. BlogIcon xxixx 2015.05.07 09:03 신고

    2. 너무 가벼워 재대로 된 거치가 힘드시다면 개인적인 성향 이기도 하지만 다른 무거운 노트북도 많습니다 오히려 가볍고 얇은 노트북 만나기가 힘들지 무거운 노트북 찾기는 너무 쉽고 가격도 일반적으로 쌉니다, 그리고 노트북 업그레이드는 보편적으로 업그레이드까지 하면서 사용 하시는 분들이 많을까요?

  3. BlogIcon 흰곰 2015.05.12 09:06 신고

    나에게 해당되는 단점이 없음으로 패스!!

  4. 뭘봐 2016.11.11 13:03 신고

    노트북 램업그레이드는 필수가 된지 오래.
    아무튼 저 단점 중 절반은 분명 다른 노트북이었으면 까이고도 남고 팔리지 않을 정도의 단점임.
    그러나 앱등이들에게는 씨도 안먹힐 단점.
    애플제품에 대해서만큼은 무조건적 애정과 긍정.
    사랑의 힘인가? ㅎㅎ 아무튼 잡스는 대단한 인물...

댓글을 남겨주세요 :)




subm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