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루투스 이어폰 LG 톤플러스 3종 비교, 내게 맞는 모델은?

블루투스 이어폰을 고민하는 이들 가운데 적지 않은 수가 LG전자가 선보인 ‘톤플러스’ 시리즈에 관심을 보이곤 합니다. 시장에서 이 브랜드가 차지하는 비중이라던지 일부 국가에서 이를 표방한 모델을 선보이는 것만 보더라도 이를 쉽게 가늠해 볼 수 있는데요. 그런데, 과거와 달리 이제는 해당 라인업 또한 그 종류가 상당히 많아진 모습입니다.

플래그십을 말하는 모델의 후속만을 고집하기에는 아이디어가 돋보이는 녀석들이 여럿 등장한 이유에서인데요.

2017년 시장에 나온 LG 톤플러스 가운데 하나를 구하려 하지만, 각각이 어떤 특징을 갖는지 잘 모르겠다 하는 분들을 위해 그 셋을 나란히 두고 핵심되는 특징을 요약해 보려 합니다.

1. 4개의 외장 스피커를 탑재한 톤플러스 스튜디오 (HBS-W120)

가장 먼저 살펴볼 것은 올 초 등장한 모델로, 톤플러스 시리즈 특유의 넥밴드 디자인에 4개의 외장 스피커를 탑재하면서 화제몰이를 했던 HBS-W120입니다. ▼

사진에서도 보이는 것처럼, 일반적으로는 이어팁을 착용하여 여느 이어폰처럼 활용이 가능합니다. 즉, 다시 말해 상황 그리고 용도에 맞춰 이어폰 또는 스피커로 사용이 가능한 것이 특징인데요. ▼

지금껏 접한 톤플러스 제품들 대비 그 두께가 다소 부담스럽게 다가오긴 하지만, 야외 등지에서 귀 안으로의 피로감을 줄이고 밖으로 뽑아나오는 소리에 대한 니즈가 컸던 이들에게 이는 최적의 선택지가 되지 않을까 판단되네요. ▼

특히, 직접 체험해보면 바로 알 수 있겠지만 해당 모델이 전하는 공간감과 울림은 꽤 인상적입니다. 바닥면으로 있는 2개의 진동스피커를 통해 몸쪽으로 울림과 진동이 전해지며 강한 베이스를 느낄 수 있어 좋더군요.

이 뿐만 아니라, HBS-W120는 고성능 하이파이 DAC를 탑재해 원음에 가까운 음질로 음원을 즐길 수 있다는 점도 메리트로 작용합니다. ▼



2. 히든이어팁 디자인에 베이스 휠 탑재, 톤플러스 HBS-920

이어서 살펴볼 제품은 ‘베이스’가 강한 사운드를 선호하는 분들께 특히 어필이 될만한 녀석입니다. ▼

그냥 겉으로만 봐서는 지금껏 나온 관련 시리즈와 큰 차이가 없어 보이기도 하는데요. 하지만, 이어팁이 메탈릭 커버 뒤에 장착되어 있어 멋스러움이 돋보이는 디자인을 갖고, 이로 인해 패션 아이템으로 활용하기에도 전혀 무리가 없는 것이 이 모델의 외관에서 찾을 수 있는 강점입니다. ▼

이어폰 뒤쪽을 자세히 들여다보면, 다른 것에서는 찾아볼 수 없는 독특한 장치가 눈에 들어오는데요. 베이스 온/오프가 가능한 휠이 장착되어 있어 이용자 취향에 맞는 깊이 있는 사운드를 즐길 수 있는게 HBS-920만의 차별화된 특징입니다. ▼

그렇다고 베이스와 같은 음장 효과에만 힘을 준 것은 아니예요. 메탈 진동판이 들어가 명료하고 풍부한 중고음을 구현하고, 잡음 제거 기능이 포함된 2개의 MEMS 마이크와 목소리에서 소음을 분리해내는 빔포밍 기술로 좀 더 선명한 통화 품질을 제공하는 하는 것도 이 제품의 장점으로 꼽힙니다. ▼

끝으로 하나만 더 첨언하자면, 세계적인 오디오 명가 하만카돈과 공동 협업하여 그들의 튜닝 기술이 채용되며 음질면에서 호평을 받는 것도 HBS-920의 매력입니다.

3. 톤플러스 최초 완전 무선, 톤플러스 프리 (HBS-F110)

현 시점을 기준으로 가장 최근에 나온 것이 바로 톤플러스 프리입니다. 기존 코드프리 디자인 블루투스 헤드셋 형태에 LG 톤플러스 시리즈 특유의 넥밴드 스타일을 결합하여 불편한 점을 완화한 신개념 무선 블루투스 이어폰인데요. ▼

아무래도 무선이라 하면 분실 위험을 걱정하지 않을 수 없겠죠? 이는 이미지에도 보이듯 넥밴드에 이어버드를 결합해 충전하는 것이 가능해 분실 우려가 크지 않습니다. ▼

이어버드와 넥밴드 사이의 거추장스러운 선 없이 이어버드만 귀에 착용하면 통화나 음악 감상이 가능해 편리함이 돋보이고, 최상의 사운드를 구현하는 고사양 BA 유닛을 적용한 덕분에 뛰어난 사운드 해상력으로 원음에 충실한 소리를 감상할 수 있다는 점이 특별하게 다가옵니다. ▼

풍부한 음량으로 더욱 입체적인 사운드 퍼포먼스 구현, 잡음 제거 기능이 포함된 2개의 MEMS MIC가 적용되어 또렷한 통화가 가능한 점도 특징으로 꼽을 수 있겠네요.

별매이긴 하지만, LG 톤플러스 프리는 전용 충전 크래들을 함께 쓰면 그 쓰임새가 더 좋아집니다. 요즘처럼 무더위에 극성인 날씨에는 뭐 하나라도 몸에 덜 달라붙게 하는게 쾌적함을 높여주는데요. 이럴 때는 크래들에 이어버드만 넣어 휴대하고 활용하는 것도 방법이 될 듯 싶네요. ▼

참고로, 오는 6월 30일까지는 출시 기념으로 이를 무상으로 지급받는게 가능하니 이도 잘 알아두시면 도움이 되겠습니다.

지금까지 2017년 LG전자가 출시한 톤플러스 3종을 나란히 비교해 보았습니다. 보시는 것처럼 각각의 모델이 갖는 특장점이 명확히 다른데요. 본인의 취향에 따라 혹은 용도에 따라 골라서 선택을 하시면 그 만족도는 결코 낮지 않으리라 생각되네요.

특히, HBS-920과 톤플러스 프리는 여름 휴가철 가볍고 유용하게 사용할 수 있는 아이템이라는 점에서 지금 시점과도 잘 어울리지 않나 싶습니다. 이 글은 여기까지입니다 ;)

신고
☞ 이 글은 LiveREX 의 동의없이 재발행/재배포 할 수 없습니다. [License] 를 참고하세요!
Facebook Comment
  1. 굿맨 2017.06.24 23:37 신고

    꼭 반드시 대리점
    오프라인에서 사야한다
    온라인쇼핑몰에선 완전 똑같은 복제품을
    버젓이 판다
    정품여부도 꼭 확인 해 봐야 함
    제품은 정말 좋음

댓글을 남겨주세요 :)




subm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