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말 본연의 디자인을 살리며 기능성까지 살리는 케이스

모바일 관련 커뮤니티를 살펴보면, 갤럭시S8 시리즈를 개통했다며 그 첫인상이 어떤지에 대한 이야기가 연일 쏟아져 나오고 있습니다. 만족감 등 그 평가는 논외로 하더라도, 그만큼 해당 기기에 관심을 기울이는 이들디 많다는 의미가 될텐데요. 그런데, 이처럼 새기기를 구하고 나면 가장 먼저 찾게되는 액세서리가 있죠?

바로 전용 케이스입니다. 물론 사전예약을 한 이들은 사은품으로 관련된 것을 간단히 구할 수 있기도 하지만 대부분의 이들이 바람하는 모양새와 기능성까지 만족하는 수준은 아니다 보니 새로운 것을 둘러보는 경우도 적지 않을 듯 한데요.

갤럭시S8 본연의 디자인을 잘 살리면서, 특유의 쨍한 디스플레이를 활용하는데 플러스 요인이 되는 기능까지 갖춘 녀석이 있어 소개를 드려볼까 합니다. 슈피겐에서 내놓은 ‘크리스탈하이브리드’가 바로 그것입니다.

갤럭시S8+ 케이스, 슈피겐 크리스탈하이브리드 후기

해당 액세서리는 자신이 택한 단말의 색상과 맞물려 그 매력을 높일 수 있는 것이 특징입니다. 다시 말해, 자체적으로 여러가지 컬러 옵션을 갖고 있는데요. 메이플골드, 코랄블루, 핑크, 블랙 가운데 어우러짐이 가장 좋은 것을 선택하시면 될 것 같네요. ▼

디바이스 본연의 디자인을 살린다는데서 짐작하신 분들도 계시겠지만, 이 제품은 내부가 훤히 보이는 투명 TPU 소재로 이뤄져 있습니다. ▼

단지 이에 그치는 것이 아니라 표면이 잘 긁히지 않는, 보호력을 높여주는 PC 소재 프레임이 이중으로 처리되어 있어 ‘케이스’가 가져야 할 재주에도 부족함이 없다 하겠네요. ▼


굳이 말씀드리지 않아도 아시겠지만, 프레임 부분의 색상이 옵션의 구분점이 됩니다.

흥미로운건, 글을 시작하면서 말한 것처럼 그 어떤 기능성이 더해져 있다는 사실인데요. 후면 아래쪽을 보면 ‘메탈 스탠드’가 눈에 들어오실 겁니다. 어떤 활용이 가능한지는 바로 상상이 되시죠? ^^ ▼

영롱한 뒷태를 담은 갤럭시S8의 느낌을 그대로 살려주는 슈피겐 크리스탈하이브리드 케이스. 이를 장착하는 과정에는 전혀 어려움이 없습니다. 디바이스와 액세서리의 색감 또한 일체감 있는 모습을 보이네요. ▼

사실 요즘 출시되는 액세서리들이야 굳이 따져볼 것도 없겠지만, 싱크로율이라 해야할까요. 관련해서도 틀어짐이 없네요. ▼

이 녀셕의 트레이트마크라 할 수 있는 메탈 스탠드는 마그네틱이 내장되어 있어 손쉽게 활용할 수 있고, 단단하게 고정해둘 수도 있습니다. ▼


바닥면에 이를 펼쳐 거치해 보았는데요. 갤럭시S8만의 드넓은 디스플레이가 갖는 매력을 제대로 살려주는 모습이네요. 다만, 각도를 좀 더 자유롭게 조절하지 못하는 점, 단말을 세로로 거치하지 못하는 점은 아쉬움이 남습니다. ▼

갤럭시S8을 생폰(?)으로 쓰는 이들이 하나같이 말하는 부분이 있습니다. 바로 그립감인데요. 케이스를 쓰게 되면 아무래도 원래의 그 느낌보다는 뒤처짐이 있을 수 밖에 없죠? 전혀 영향이 없다고는 하지 못하겠지만, 본체의 라인을 그대로 본따 이를 착용한 상태에서도 준수한 그립감을 제공합니다. ▼

끝으로, 스마트폰 케이스라면 당연히 본체의 안전을 책임지는 역할이 중요할 수 밖에 없습니다. 갤럭시S8+와 붙여 쓰는 녀석이라면 특히 디스플레이를 보호하는 부분 또한 빠짐없이 체크해야 할텐데요. 슈피겐 갤럭시S8플러스 케이스 크리스탈하이브리드는 이에 대해서도 잘 준비된 느낌입니다. ▼

지금까지 갤럭시S8 시리즈(본문 기준 갤럭시S8플러스)와 어우러짐이 좋은 케이스를 소개해 드렸습니다. 주인공이라 할 수 있는 디바이스를 안전하게 보호함은 물론 관련된 활용에 매력을 더해주는 기능까지 담고 있어, 일상에서 쓰임새가 좋은 녀석이 되지 않을까 생각되네요. 해당 제품에 대한 구매 정보 등이 궁금하신 분들은 → 슈피겐 홈페이지를 둘러보시면 도움이 될 겁니다. 이 포스팅은 여기까지입니다 ;)

신고
☞ 이 글은 LiveREX 의 동의없이 재발행/재배포 할 수 없습니다. [License] 를 참고하세요!
Facebook Comment

댓글을 남겨주세요 :)




subm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