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족과 마족, 데바와 어비스…ARPG 루디엘 런칭 기대

정식 출시가 아닌 CBT 테스트 과정이었음에도, 참여자가 7만여명이 넘어설 정도로 주목을 받은 모바일 게임이 있습니다. 천족과 마족, 데바와 어비스 등 유명 온라인게임을 연상케 하는 ‘루디엘’이 바로 그것인데요. 이는 얼마전에도 소개드린 것처럼 ‘아이온’의 총괄 디렉터로 활동한 지용찬 대표의 신작으로 알려지면서 더더욱 이목을 집중시키기도 한 녀석이죠?!

그렇다고 해서 앞서 말한 게임과 동일 혹은 흡사하냐 하면 그렇지는 않습니다. 플레이 방식 등에서 완전히 다른 모습을 보이고 있거든요. 모바일 환경에서 자유도와 다양한 경험을 얻을 수 있다는 점에 중점을 둔다면 충분히 어필이 될만한 차별화 포인트가 아닌가 싶네요.

위에서 말한 것처럼, 루디엘은 천족과 마족이 대립하는 구도를 그리고 있습니다. 그렇다 보니 자연스레 시작과 함께 선택하는 종족은 이 둘 중 하나가 되는데요. 캐릭터에 대한 커스터마이징(머리모양, 얼굴, 의상 등)이 가능한 점, 꽤 고퀄 그래픽으로 표현되는 점 등이 인상적으로 다가오네요.

CBT를 거듭하며, 루디엘은 그 세계관과 몰입도 측면에서 여타 게임과 비교하더라도 부족함이 없다는 평가를 받곤 했습니다. 실제로 직접 즐겨본 바로도 비슷한 경험을 할 수 있었는데요. PvE와 PvP가 자연스럽게 조화를 이루는 점 등이 꽤 흥미롭더군요.

스테이지를 진행하는 과정에서 채집과 같은 MMORPG 요소를 접할 수 있는 것도 재미를 높이는 요소라 하겠습니다. 이처럼, ARPG라고는 하지만 MMORPG적인 요소를 담고 있는 다양한 컨텐츠가 있는 모바일게임, 그것이 루디엘이라고 말씀 드릴 수 있겠군요.

모바일 ARPG 루디엘은 성장하는 재미가 쏠쏠한 것 또한 특징입니다. 스토리라인을 쉽게 이해할 수 있으면서도 보상까지 얻을 수 있는 ‘데바 일대기’, 건물을 짓고 육성하며 거점을 관리하고 이를 통해 타 종족과 전투를 펼치는 ‘요새’ 등의 콘텐츠를 대표적으로 꼽을 수 있겠네요.

이 밖에도 CBT를 통해 경험한 루디엘은 플레이를 거듭하며 경험치가 누적될 수록 다양한 콘텐츠를 즐길 수 있는 모습이었는데요. 정식 서비스가 아니라 모든 것을 체험해 볼 수는 없었지만, 앞서 말한 주요 특징들을 대입해 판단해보면 충분히 기대를 해도 좋을만한 수준을 갖지 않을까 짐작이 됩니다.

여담이지만, 이는 지난 10일 진행된 간담회 내용에서도 살짝 가늠해 볼 수 있는 대목이라 하겠네요. 알려진 바에 따르면 CBT를 진행하며 받은 피드백을 통해 정식 출시에서는 더 완성도 높은 모습을 보일 것이라 하니 더더욱 그 런칭이 기대가 된다 하겠습니다.

현재 루디엘은 출시에 앞서 → 사전예약을 진행 중에 있는데요. 참여자 전원에게 다이아 500, 영웅 3-5성 소환권 1개 등이 주어진다고 하니 필히 등록을 하심이 좋을 것 같네요.

덧붙여, 구글 플레이를 통해서도 → 사전등록을 진행할 수 있습니다. 이를 통해 5만 루빗과 3-5성 영웅 뽑기권을 추가로 지급받을 수 있으니 이 또한 놓치지 않는 것이 좋겠네요~

구글 공식 사전등록을 진행하고 있는 만큼, 이미 어느 정도 보장 된 게임성을 가지고 있다고 말씀 드릴 수 있겠습니다. 그러니까, 관심 있는 분들은 더블 사전예약을 통해서 보상을 충분히 받으신 뒤에 게임을 플레이 하시는 것이 이득이겠죠?

마지막으로, 아래는 루디엘 2차 시네마틱 영상입니다. 관심있는 분들은 감상해보세요.

 
 

지금까지 CBT를 경험하며 그 출시가 더 기대되는 모바일 ARPG게임 ‘루디엘’을 소개해 드렸습니다. 이 녀석에 대한 좀 더 자세한 정보는 → 공식카페를 통해 살펴보실 수 있어요. 이 포스팅은 여기까지입니다 ^^

신고
☞ 이 글은 LiveREX 의 동의없이 재발행/재배포 할 수 없습니다. [License] 를 참고하세요!
Facebook Comment

댓글을 남겨주세요 :)




subm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