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볼루션 서버추천, 대기열 앱튕김 없이 플레이하기

이런저런 이야기가 많다는건 그만큼 이슈가 되고 있다는 방증이 아닌가 싶습니다. 최근 모바일게임 시장에서 연일 화두에 오르고 있는 ‘리니지2 레볼루션’을 그 대표적 사례로 꼽을 수 있을 듯 한데요. 몇차례 말씀드렸던 것처럼 이 녀석은 출시 직후 새벽 시간임에도 100개 서버 대부분에 대기자가 발생할 만큼 접속이 활발했던 것이 사실입니다.

현 시점에서도 비슷한 흐름이 이어지고 있는데요. 이렇다보니 대기열이 없는 서버에서 게임을 좀 더 원활히 즐기자 하는 분들 또한 적지 않아, 일명 시골서버라 불리는 몇몇을 찾아 각종 콘텐츠를 즐기는 분들도 계시죠?

물론, 시골서버라 해서 이용자가 적은 것은 아니지만… 저 또한 이런 이유로 처음 사전예약 당시에는 아덴 서버를 신청했다가 실제로 이를 시작하는 시점에는 디온을 선택한 바 있는데요.

일부 이용자들은 시골서버라 하여 이용자가 없는 것으로 오인을 하기도 하지만, 실제로 레볼루션을 플레이 해보면 전혀 그렇지 않음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오히려 랭킹을 올리기 쉽고, 접속이 원활한 등 장점이 적지 않기까지 한데요. ▼

대기열에 지친 유저분들이라면, 그리고 새롭게 시작하려는데 이런 부분이 부담으로 다가오는 분들이라면 디온 등 이용자가 상대적으로 적은 곳을 골라 플레이하시는 것도 나쁘지 않은 선택이 될 듯 합니다.

시골서버라 해서 이용자가 적다는 편견을 지울만한 이미지를 하나 첨부합니다. 보시는 것처럼 던전 등을 즐길 때 수 없이 많은 이들이 함께 하는 것을 알 수 있네요. 이런 덕분에 파티를 구성할 때도 별 어려움이 없어요. ▼

요즘 레볼루션에서 키우는 블댄 전투력이 12만을 넘어서면서, 장비 던전도 난이도를 높여서 진행하고 있는데요. 여기서도 파티가 금방! ▼

지난 글에서도 말씀드린 것처럼 저는 소과금 유저로, ‘매일 받는 다이아 꾸러미’만을 구입해서 즐겨왔는데요. 그럼에도 이처럼 꾸준한 육성이 무리가 없는 모습입니다. ▼

혹시나 리니지2 레볼루션을 무과금으로 공략해야 할지. 어느 정도 과금을 해야 할지 고민하는 분들이라면. 그 진행 속도에만 어느 정도 차이가 있을 뿐 도달할 수 있는 수준에 차이는 크게 없는 만큼 부담이 덜한 쪽을 선택하시면 좋을 것 같네요.

다만, 전투력과 스킬트리 등을 꾸준히 올려주시는게 좋음은 굳이 강조할 필요도 없을 듯 한데요. 이를 통해 강한 캐릭터를 구축한 분들이라면 오는 6일부터 진행되는 요새전을 좀 더 재밌게 즐기실 수 있지 않을까 생각됩니다. ▼

 
 

저도 그리 강한 편에 속하진 않지만, 새로운 콘텐츠가 사뭇 기대되네요.

끝으로, 레볼루션을 즐기면서 앱 튕김 등 없이 플레이를 하고 싶다 하는 분들을 위한 최적화 세팅법을 공유합니다. 공식카페에 전해지는 내용인데, 꽤 효과가 있는 듯 싶네요. ▼

지금까지 레볼루션에 대한 또 다른 이야기를 전해드렸습니다. 향후 요새전 등을 진행하게 되면 또 포스팅을 해보도록 할게요. 이 글은 여기까지입니다. 감사합니다 ;)

신고
☞ 이 글은 LiveREX 의 동의없이 재발행/재배포 할 수 없습니다. [License] 를 참고하세요!
Facebook Comment

댓글을 남겨주세요 :)




subm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