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미러리스카메라 NX1000, 어떤 특징갖고 있나?

작년 이맘때쯤 출시되었던 삼성 카메라 NX1000 을 우연찮게 사용해 볼 수 있는 기회를 얻었습니다. 사실 최근에는 NX300 이나 NX2000 등 다양한 후속제품이 등장한 가운데 NX1000 을 리뷰하는건 상당히 늦은 감이 없잖아 있는데요. 

개인적으로 미러리스 카메라에 대해 관심이 많은 관계로 최근 출시된 제품들은 차차 살펴보기로 하고 이번에는 NX1000 에 대해 먼저 살펴보며 소개를 하려고 합니다.

NX1000 을 이야기할때 보면 '스마트 카메라' 라는 단어를 자주 접하게 되는데요. 

왜 NX1000 을 이렇게 칭하는걸까요? 이전에 다른 글에서도 잠시 언급한 적이 있지만 스마트 TV 등 스마트라는 용어가 사용되는 디바이스들을 보면 대체로 와이파이 연결이 가능한 경우가 많습니다. 즉, NX1000 역시 마찬가지인데요.

사진을 찍자마자 무선으로 보내는 기능을 담고 있는 것이 NX1000 의 가장 큰 특징 중 하나입니다.

이처럼 NX1000 에 대한 특징 및 촬영 결과물 품질에 대해서는 조만간 다른 포스팅을 통해 세세하게 소개하도록 하고, 이 글에서는 NX1000 의 외관 디자인에 대해 먼저 이야기를 해 보도록 하겠습니다.  

삼성 스마트카메라 NX1000 리뷰, 디자인 살펴보니

NX1000 제품 패키지에 기본적으로 포함되어 있는 구성품에는 '20-50mm 표준 줌렌즈, 배터리, 외장플래시, 사용설명서, 충전기' 등이 있는데요. 

꽤 오래된 기기이기도 하고 이미 많은 글에서 소개되는 부분이다보니 이 글에서는 굳이 개봉기를 비롯한 구성품 소개는 생략하도록 할게요~

▼ 먼저, 외관 디자인에 대해 소개하기 전에 NX1000 의 스펙부터 살펴볼까요?!

위 도표에서도 확인할 수 있는 것처럼 NX1000 은 "2030만 화소에 APS-C 규격의 CMOS 센서, 3인치 TFT LCD 디스플레이, ISO 100~12800, 1080p 풀 HD 동영상 촬영, 와이파이 기능" 등을 주요 특징으로 하고 있습니다.

▼ 20-50mm 표준 줌렌즈를 장착한 상태로 정면에서 바라본 NX1000 입니다. 

전반적으로 모서리 등이 라운드 형태로 이뤄져 있어서 그런지 사각의 구조미가 덜 느껴지네요. 

▼ 그립부는 미끄럼 방지를 위해 고무 재질과 비슷한 마감으로 되어 있는데요.

실제로 촬영을 위해 카메라를 손에 쥐더라도 그립감 부분에 있어 큰 불편함은 없었습니다.

단, NX1000 을 잡았을 때 후면부에서는 아쉬운 점이 있었는데요. 아래에서 다시금 이야기를 하겠지만 뒷면에 자리하고 있는 녹화 버튼 위치가 오작동을 유발하기 좋은 위치인지라 촬영간에 실수로 누르는 경우가 종종 발생하더군요. 

▼ NX1000 은 초점을 맞출 때 콘트라스트 AF 방식을 쓰는데요.

위상차 검출 방식이나 최근 출시되는 제품들에 비하면 분명 AF 속도에 아쉬움이 있지만 일반적인 유저가 사용하기에는 크게 무리가 되는 수준은 아닙니다.

초점 영역은 일반 촬영 시 15포인트, 근접 촬영 시 35포인트를 쓰고 얼굴 인식의 경우 최대 10명까지 가능합니다.

▼ NX1000 에는 20-50mm 표준 줌렌즈가 제공되는데요. 조리개 F3.5 ~ 5.6 의 렌즈입니다.

▼ 번들렌즈라고는 하지만 20-50mm 표준 줌렌즈 마운트 부분이 플라스틱 소재로 된 것은 아쉬움이 컸습니다.

그 외에 바디와 색상 등에 있어서의 통일성 등은 좋아 보였는데요. 참고로, 제가 사용하는 렌즈에서만 그런지 모르겠지만 주밍을 할 때 약간 노이즈가 들리는 경우가 있더군요.

▼ 참고로, 20-50mm 표준 줌렌즈 측면부를 보면 iFN 버튼이 있어서 사용자가 이 버튼을 눌렀을 때 활용하고자 하는 기능(조리개값, 노출보정 등)을 미리 설정하는 것이 가능합니다.

▼ NX1000 바디의 상단 부분입니다. 상단에는 '전원 및 셔터, 스마트링크, 플래시장착 핫슈, 마이크, 다양한 촬영모드' 등이 위치해 있네요.

▼ 정면을 기준으로 좌측면에는 USB 및 HDMI 연결단자가 자리하고 있습니다.

▼ 바닥면에는 여느 카메라와 마찬가지로 삼각대 연결구와 배터리 및 메모리카드 삽입구가 보이네요.

▼ 참고로, NX1000 에 사용된 배터리는 BP1030 리튬이온 충전식 배터리로 1030mAh 용량을 보여주는데요.

소개되는 내용을 보면 완충시 약 320매 정도의 촬영이 가능하고 동영상은 약 160분 정도까지 촬영이 가능한 배터리 성능을 보여준다고 하네요. 

물론, 실사용시에는 차이가 있을 수 있는데요. 이런 부분은 다음에 실사용기를 소개하면서 다시 이야기를 하도록 하겠습니다.

▼ NX1000 의 후면부 모습입니다. 3인치 VGA(640X480)의 해상도의 고정형 TFT-LCD 화면이 눈에 들어오는데요.

최근 출시되는 미러리스 카메라 등과 같이 터치스크린이 탑재되어 있지는 않습니다. 또한, 틸트 방식이 아닌 고정형이라는 점은 상황별로 유연하게 촬영을 함에 있어 단점으로 다가올 듯 하네요. 

후면부에는 '동영상 촬영, 메뉴 및 Fn 버튼, 재생 및 삭제 버튼, AF 설정 등 각종 기능 구현이 가능한 다이얼 버튼' 이 위치해 있습니다.
대부분의 카메라와 유사한 방식인지라 이를 활용하데 있어서 어려움을 느끼는 경우는 없을거라 생각되네요. 

위에서 제가 NX1000 을 잡고 촬영을 할 때 동영상 녹화 버튼의 위치가 아쉽게 느껴지는 경우가 많다고 했는데요. 위 이미지를 보시면 무슨 의미인지 이해가 되실 겁니다. 엄지손가락이 고정되는 부분과 바로 옆으로 녹화 버튼이 있다보니 아무래도 무심결에 실수로 이를 누르는 경우가 발생하더군요.

지금까지 삼성 스마트 미러리스카메라 NX1000 의 외관 디자인 및 이를 중심으로 살펴본 장점과 단점을 살펴봤는데요.
휴대성이 강조되는 바디의 무게라던지 전반적인 디자인은 나름 괜찮은 느낌이었는데 반해 일부 중요한 부분에 있어서의 소재라던지 버튼의 위치와 관련해서는 아쉽게 느껴지는 부분이 여럿 보였습니다. 

글을 시작하면서 말씀드린 것처럼 다음 포스팅에서는 NX1000 으로 촬영한 이미지들을 기준으로 어떤 품질을 보여주는지 그 성능과 함께 NX1000 의 주요 특징들에 대해 소개하도록 할게요. 이 포스팅은 여기까지 입니다 ^^

☞ 이 글은 LiveREX 의 동의없이 재발행/재배포 할 수 없습니다. [License] 를 참고하세요!
Facebook Comment

댓글을 남겨주세요 :)




submit